안실련오늘

창립 이래 그 누구보다 앞장서서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안전을 위해 노력해 오고 있습니다

보도자료/언론보도

현대차, 서울대공원에 '자동차 테마 놀이터' 개장

작성자 안실련
작성일 15-11-13 00:00 | 조회 148 | 댓글 0

본문

한빛맹학교 김양수 교장, 박마루 서울시의원, 현대자동차 장재훈 전무, 서울대공원 송천헌 원장,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최인영 부대표 (사진 좌측부터) 한빛맹학교 김양수 교장, 박마루 서울시의원, 현대자동차 장재훈 전무, 서울대공원 송천헌 원장,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최인영 부대표 (사진 좌측부터)

[글로벌이코노믹 박관훈 기자] 현대자동차와 서울시가 함께 어린이들을 위한 신개념 자동차 테마 놀이터를 선보인다.

현대차는 29일 서울대공원에서 어린이 자동차 테마파크 ‘차카차카 놀이터’ 개장식을 개최했다. 개장식에는 현대차 국내영업본부 장재훈 전무, 서울대공원 송천헌 원장 등 관계자 120여명이 참석했다.

'차카차카 놀이터'는 현대차가 쏘나타 출시 30주년을 기념하며 서울대공원 내 계곡광장 인근 부지에 시설 연면적 2045m² 규모로 조성해 서울대공원에 기부한 것이다.

놀이터는 시각장애아도 이용 가능한 '미니 쏘나타 트랙'과 대형 쏘나타 모형 놀이 시설, 멸종 위기 동물 이야기를 전해주는 '동물 이야기 산책로' 등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현대차는 놀이터를 통해 자율주행 등 현대자동차의 미래 기술력을 활용해 교통 약자인 시각장애아에게 새로운 기쁨과 감동을 선사하고 어린이들에게는 안전 운전의 중요성과 자연의 소중함을 깨닫게 할 예정이다.

'미니 쏘나타 트랙'은 자율주행 기술력을 반영해 시각장애아들도 청각과 촉각을 활용해 어려움 없이 차량을 주행할 수 있다.

현대차는 초등학생들의 신체 조건을 고려한 이번 미니 쏘나타 차량의 전면에 센서를 장착해 주변 공간 정보를 헬멧에 부착된 스피커를 통해 청각 신호로 바꾸어 운전석에 있는 아동이 실제로 차량을 조정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차카차카 놀이터'는 매년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 동안 운영될 예정이다. '미니 쏘나타 자율 주행 트랙'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며 현대자동차 키즈현대 사이트를 통해 예약 가능하며 현장에서 잔여분에 한해 신청 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자동차 테마 놀이터 개장을 통해 미래 자동차 기술력을 체험함으로써 즐겁고 새로운 꿈을 꿀 수 있는 장이 되길 바란다"며 "현대자동차는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전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지뉴스

http://www.g-enews.com/ko-kr/news/article/news_all/201510291328280766928_1/article.html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보도자료 목록

Total 431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