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실련 오늘

창립 이래 그 누구보다 앞장서서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안전을 위해 노력해 오고 있습니다

안실련 소식

출장안마 서비스 바나나 출장마사지

음주시동잠금장치 장착을 위함 교통안전 전문가 정책 세미나 개최

작성자 안실련
작성일 23-06-23 12:08 | 조회 668 | 댓글 0

본문

f0869b0c10ecea50b5fc275978987228_1687487435_135.jpg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이하 안실련)와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는 음주운전 및 음주운전시동잠금장치 대국민 설문 조사를 공동실시하고 그 결과를 621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48일 배승아양 사망 사건, 49일 하남시 배달 가장 사망 사건 등 최근 근절되지 않고 사회적으로 이슈인 음주운전 실태와 예방차원의 음주시동잠금장치 설치에 대한 국민 수용도를 확인하기 위한 것으로, 설문조사는 20세 이상 성인 5019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응답자 95%는 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취소된 운전자에게 음주운전 시동잠금장치를 장착해야 한다고 응답했으며 국민 4명 중 3명은 음주운전 시동잠금장치는 음주운전으로 1번이라도 면허가 취소된 운전자를 대상으로 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조사결과 5019명의 국민 중 4742, 94.5%는 음주운전 경력이 있는 자에게 음주운전 시동잠금장치를 의무적으로 장착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반대한 국민은 277명에 불과했다.

48.6%의 국민은 음주운전을 가장 위험한 운전행태로 꼽았으며 이어 졸음운전이 20.1%, 뺑소니운전이 9.0% 순이었다.

장착 대상에 대해서는 단 1번이라도 음주운전으로 인하여 면허가 취소됐다면 장착을 의무화해야 한다는 응답이 전체 응답자 5019명 중 3891, 77.5%에 달했다.

이어 2번 취소된 운전자부터 적용해야 한다는 의견이 634, 12.6%, 3번 취소된 운전자부터 적용해야 한다는 의견은 215, 4.3%에 그쳤다.

또 음주운전 시동잠금장치가 음주운전 예방에 도움을 줄 것이라는 의견도 전체 5019명의 응답자 중 4272, 85.1%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최초 100만원부터 200만원까지 소요되는 장착 비용에 대해서는 5019명의 응답자 중 3282, 65.4%가 음주운전자가 전액을 부담해 설치해야 한다고 응답하는 등 자부담 원칙이 지켜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공익적 목적에서 음주운전 시동잠금장치를 의무적으로 장착토록 할 경우, 화물자동차를 우선해야 한다는 의견이 25.9%였으며 이어 버스가 24.4%, 어린이통학버스가 24.3%로 뒤를 이었다.

현재의 음주운전 결격기간(3회 이상 적발시, 2년간 운전면허 취득 제한)에 대해서는 절반이 넘는 54.5%, 2733명의 국민은 영구히 면허취득을 제한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이어 5년 이상으로 늘려야 한다는 의견이 1533, 30.5%로 나타나는 등 10명 중 8명 이상은 지금의 결격기간이 짧다고 응답했다. 지금이 적당하다는 의견은 205, 4.1%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처벌규정(특가법상 사망사고 발생시 3년 이상의 징역)에 대해서는 적정하다는 의견은 3.6%, 183명에 불과했다.

특히 10명 중 7명 이상, 76.1%, 3817명의 국민은 10년 이상의 징역형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내놓았으며 이어 5년 이상으로 해야 한다는 의견이 20%, 1005명으로 압도적으로 현행 처벌 규정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안실련 이윤호 정책사업본부장은 지난 2018년 윤창호군 사건 이후 도로교통법 및 특가법이 개정돼 시행되고 있으나 2021년에 비해 2022년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에도 불구하고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망자는 오히려 206명에서 214명으로 3.9%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21대 국회들어 임호선 의원 등 총 7건의 음주시동잠금장치 의무화 법안이 제출됐으나 제대로 된 심의조차 이뤄지지 않고 있다조속한 국회 통과와 예산배정이 이뤄져 음주시동잠금장치 장착이 의무화돼 연간 200여명이 넘는 소중한 국민의 생명을 보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음주시동잠금장치 도입에 대한 법안을 20213월 발의한 임호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충북 증평군진천군음성군)과 안실련,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는 621일 오후 3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음주시동잠금장치 어떻게 도입해야 할까?’라는 제목의 전문가 정책세미나를 개최하고 왜 법안심의가 늦어지고 있는지에 대한 해법을 논의했다.

 

 

음주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음주시동잠금장치 관련 언론 게재

뉴스핌https://www.newspim.com/news/view/20230621000452

mbnhttps://www.mbn.co.kr/news/society/4939598

안전신문https://www.safety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22658

청년일보https://www.youthdaily.co.kr/news/article.html?no=130339

오피니언뉴스http://www.opinio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5380

매일경제https://www.mk.co.kr/news/society/10765182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news/articleView.html?idxno=79080

제주일보http://www.jibs.co.kr/news/articles/articlesDetail/31791?feed=na

티비조선http://news.tvchosun.com/site/data/html_dir/2023/06/21/2023062190162.html

내일신문http://www.naeil.com/news_view/?id_art=464590

이코리아https://www.ekorea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7602

메트로신문https://www.metroseoul.co.kr/article/20230621500418

동아경제http://daenews.netfuhosting.com/news/view.php?no=20013 http://daenews.netfuhosting.com/news/view.php?no=20012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안실련 소식 목록

Total 142
게시물 검색
출장마사지 출장안마 출장서비스 바나나출장